• Update : 2014.9.16 11:42
> 사회

방통심의위, TV조선·채널A 징계·경고 철퇴…"5·18 왜곡"

  조회수 : 5,798  |  뉴시스  |  webmaster@sisai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99호] 승인 2013.06.14  10:21:44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을 왜곡한 종합편성채널 TV조선과 채널A가 중징계를 받았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13일 전체회의를 열고 ‘5·18 북한군 개입설’ 등 출연자의 검증되지 않은 주장을 일방적으로 전달했다며 TV조선과 채널A에 ‘해당 방송 프로그램의 관계자에 대한 징계’와 ‘경고’를 결정했다.

TV조선은 지난달 13일 ‘장성민의 시사탱크’에서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의 북한군 개입설’을 주제로 진행자와 전 북한 특수부대 장교 등과 대담하면서 ▲광주 민주화 운동은 ‘무장폭동’ ▲시민군이라기보다도 북한에서 내려온 게릴라 ▲5·18 광주사태 자체가 김정일·김일성에게 드리는 선물 등이었다며 희생자와 유족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주장을 전달했다.

  <div align=right><font color=blue>ⓒ뉴시스</font></div>5·18 광주민주화운동 피해자와 광주지역 시민단체 회원들이 10일 오후 서울 중구 동아일보 사옥 앞에서 '5·18 왜곡보도 종편 규탄대회'를 갖고 있다. 2013.06.10.  
ⓒ뉴시스
5·18 광주민주화운동 피해자와 광주지역 시민단체 회원들이 10일 오후 서울 중구 동아일보 사옥 앞에서 '5·18 왜곡보도 종편 규탄대회'를 갖고 있다. 2013.06.10.

지난달 15일 방송된 채널A ‘김광현의 탕탕평평’도 ‘5·18 북한군 개입의 진실’을 주제로 진행자와 출연자가 대담하면서 철저한 사전검증 없이 5·18 민주화운동 당시 남파된 북한군이라고 주장하는 인물의 인터뷰 내용을 그대로 전했다. 또 ‘5·18 당시 북한군 개입 사실, 공공연한 사실’ 등 광주 민주화 운동의 역사적 사실과 의미를 왜곡하는 내용을 출연자의 언급과 자막을 통해 방송했다.

방통심의위는 “확실한 근거에 기초한 정확한 사실 전달이 필수적임에도 이미 법적·사회적으로 공고화된 역사적 사실을 심각하게 왜곡하고 5·18 민주화운동의 의미와 희생자, 참가자들에 대한 사회적 평가를 저해할 우려가 크다는 점에서 중징계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방통심의위는 박근혜 대통령과 북한 인공기를 병렬 배치한 사진을 뉴스 배경화면으로 노출한 MBC TV ‘뉴스데스크’에 대해서도 ‘해당 방송 프로그램의 관계자에 대한 징계’와 ‘경고’를 의결했다.

대한민국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대통령 얼굴 바로 옆에 북한 인공기를 배치하고 이 과정에서 대한민국이라는 글자를 가리도록 한 것은 방송의 품위 유지와 시청자에 대한 예의 차원에서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제재수위와 관련해서는 “MBC 뉴스 보도에서 유사한 형태의 실수가 반복되고 있으며 과거 고 김근태 상임고문 사진 관련 오보 사건과 교비 횡령 혐의자 보도 때 문재인 의원 실루엣 사용 사건과 비교할 때 그 위반의 정도가 가볍지 않다고 봤다”고 덧붙였다.

이외에 지나치게 저속한 대화내용을 청소년시청보호시간대에 재방송한 MBN 토크프로그램 ‘아궁이’와 선정적 내용을 내보낸 수퍼액션 ‘愛피소드’에 대해 ‘경고’ 조치했다.

저속한 대화내용을 청소년시청보호시간대에 방송한 tvN ‘우와한 녀’는 ‘주의’를 받았다. 또 각종 제품을 소개하면서 해당 제품을 광고한 스토리온 ‘100인의 선택’에 대해서는 ‘해당 방송 프로그램의 관계자에 대한 징계’와 ‘경고’를 결정했다. <뉴시스>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00-858 서울시 중구 중림로 27 가톨릭출판사빌딩 3층 (주)참언론  |  전화번호 02-3700-3200  |  구독신청·배달사고 문의:02-3700-3203
FAX 02-3700-3299  |  사업자등록번호 101-86-34302
등록번호 : 서울다07800  |  등록일 : 2007년8월29일  |  대표이사 겸 발행인 : 표완수  |  편집인 : 이숙이  |  개인정보책임자 : 이기병
Copyright © 시사IN.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in.co.kr